보험뉴스

삼성화재에서 고객 상담 시 좀 더 자세한 상담을 하기 위해서 마련한 가족력 컨설팅 시스템에 대한 특허를 취득했다고 합니다.
이것은 2015년에 최초로 만들어져서 삼성화재와 강북삼성병원 의료진들과 1년 동안 연구를 하여 개발되었다고 합니다.
정식 명칭은 질병발현 예측 및 컨설팅 시스템으로 가입하는 사람의 신체정보, 생활습관, 직계가족 등의 개인 건강정보를 입력하면 그 사람에게 발병할 확률이 높은 질병을 확인할 수 있고 거기에 맞는 상품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.


가입하는 사람이 정보를 입력하면 그와 비슷한 습관이나 가족력 등을 가진 사람들의 통계가 함께 분석되어서 예상 질병이 안내되는데 이 때 질병 안내 동영상까지 함께 감상을 할 수 있다고 합니다.


그리고 나서 간편 보장분석 서비스를 통해서 내가 가입한 보험의 내역을 확인할 수 있고 고객이 동의를 한다면 신용정보원에 있는 정보를 제공하면서 진단비, 입원일당, 사망, 수술비, 후유장해 등의 7가지 사항에 대한 분석 결과를 알려준다고 합니다.


체계화된 시스템을 통해서 좀 더 고객에게 맞는 상담을 제공하면서 보험을 구성하는데 많은 도움이 될 것이라고 기대를 하고 있으니 직접적인 내용은 삼성화재 설계사를 찾으시면 되겠습니다.